마음 어두운 밤 깊을 수록

우러러 쳐다보면 반짝이는 그 맑은 눈빛으로

나를 씻어 길을 비추어 주는

그런 사람 하나 갖고 싶다.

 

DSVgykA.jpg